신문과 뉴스에서 소식이 사라졌더라도

미얀마 시민의 혁명은 아직 계속되고 있습니다.

군부의 총구 앞에서도

코로나19의 위협 앞에서도

꺾이지 않는 미얀마 시민의 투쟁을 지지합니다!!!

 

 

 

 

맹세

<민꼬나잉 시, 띤팅아웅 낭송>

 

 

맹세

혁명의 길에 목숨 바치신

동지들 앞에 맹세합니다

 

맹세

끝나지 않는 혁명에

내 피가 덜 붉다면

당신의 피를 뿌려

용맹하게 하소서

 

맹세

끝나지 않는 혁명에

두려움에 젖은

내 영혼이 주저하고 머뭇거린다면

당신의 영혼이 나를 움직이소서

 

끝나지 않는 혁명에

거만함이 스며

내가 민중을 향해 등 돌린다면

당신이 싸우는 공작새의 손으로

나를 벌 하소서

끝나지 않는 혁명을 위해

내 생명 바쳐도

인생의 헤어짐은 슬프지 않아

내게 주어진 뜨거운 임무

혁명의 깃발 휘날리고

당신 품으로 내가 갑니다

동지들 붉은 가슴 열어 나를 반기소서

 

 

영상은 2021년 5월29일 부천에서 가졌던 [문화다양성 다다름콘서트] 공연모습입니다.

 

 

+ Recent posts